틸 로이터 박사는 그의 대표직을 감사 위원회와의 협의에 의해 12월에 종료하고, 페터 모넨(Peter Mohnen)이 직책을 인수 하여서 업무를 이어나가기로 했습니다

오늘 KUKA 감사 위원회와 KUKA AG의 최고 경영자인 틸 로이터 박사는 12월에 틸 로이터 박사가 CEO로서의 대표직에서 미리 물러나는데 합의하였습니다. 페터 모넨(Peter Mohnen)이 임시 CEO의 기능을, 안드레아스 팝스트(Andreas Pabst)가 임시 CFO로서의 기능을 인수합니다.

2018년 11월 26일

틸 로이터 박사는 거의 약 10년 동안 KUKA의 최고 경영자였습니다. 그는 2009년 기업에 입사하여 KUKA를 경제 위기에서 이끌었습니다. 그의 지휘 아래에서 기업은 자동차 분야에서 선도적인 위치를 획득할 수 있었고, 지속적으로 새로운 시장에서 위치를 공고히 할 수 있었습니다. KUKA 팀과 함께 로이터 박사는 인더스트리 4.0 전략, 협업적 로봇과 중국에서의 성장을 이끌었습니다.

틸 로이터 박사: “저는 지난 십 년간 KUKA의 일원으로 팀과 함께 로봇을 개발했던 것을 자랑스럽게 생각합니다. 로봇과 자동화는 미래의 키워드입니다. 전체 팀에게 행운을 빕니다. 항상 여러분을 지지하겠습니다.”

페터 모넨은 말합니다. “당사는 직원들의 노하우(know-how)를 바탕으로 우리의 고객에게 지속적으로 충실한 파트너가 되고자 합니다.”

감사 위원회 대표 앤디 구 박사(Dr. Andy Gu): “감사 위원회와 전체 기업의 이름으로 저는 2009년 직책을 인수한 이래로 KUKA에서 획기적 전환을 성공적으로 이루어 낸 로이터 박사의 지대한 업적에 감사드립니다. KUKA는 지능적 로봇에 대한 증가하는 수요로부터 이윤을 창출하고, 중국 시장에서의 포지셔닝을 확고히 하면서, 다시 차후의 성장을 지속하기 위한 좋은 위치에 있습니다.”

KUKA가 대주주인 Midea 사와 서명했던 KUKA의 지적 재산권의 보호를 위한 보호 협약을 포함한 기존의 모든 투자자 계약변경되지 않고 그대로 유지됩니다. Media사는 KUKA의 성장 전략을 지원할 것을 표명했습니다. 즉, 거기에는 중국 시장의 개발, 연구 및 개발의 집중화, 디지털화와 인더스트리 4.0에 대한 투자 및 독일 KUKA 의 입지를 위한 적극적 활동 등이 포함됩니다.

뉴스 보도 다운로드

쿠키 설정 확인

고객께 온라인에서도 최고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하여 쿠키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더보기.

쿠키 설정